[대일론조] 과거죄악을 덮어버리려는 유치한 놀음

일본이 자기의 더러운 목적을 달성해보려고 어리석게 놀아대고있다.얼마전 일본이 국제형사재판소에 《평화와 정의의 종》을 기증하는 광대놀음을 벌렸다.2015년에 국제형사재판소의 새 청사가 완공된것을 축하한다는 뜻에서 그것을 기증하였다고 한다.
가소로운 추태가 아닐수 없다.그 종의 값은 얼마 되지도 않는다.몇푼의 돈으로 저들을 내세워보려는 일본특유의 간특한 술책은 정치간상배로서의 그들의 도덕적저렬성만을 만천하에 드러내보이고있다.일본집권세력의 후안무치한 행위는 과거죄악을 덮어버리고 《평화의 사도》로 둔갑해보려는 어리석은 망상에 지나지 않는다.이것은 국제사회에 대한 모독이고 우롱이다.
일본은 피로 얼룩진 과거범죄를 감추어보려고 별의별 오그랑수를 다 쓰고있다.얼마전에도 일본내각관방장관 스가는 미국 CNN방송과의 회견에서 성노예문제와 관련하여 《지금까지 정부가 발견했던 자료중에는 군이나 관헌에 의한 강제련행을 직접 보여주는듯 한 자료는 발견되지 않았다.》는 뻔뻔스런 넉두리를 또다시 해댔다.그런가 하면 여러곳에 설치된 일본군성노예소녀상을 어떻게 하나 해체해보려고 모지름을 쓰고있다.
남조선의 부산주재 일본총령사관앞에 성노예소녀상이 설치된데 대해 반발하면서 저들의 대사와 총령사를 본국으로 소환하는 망동을 부렸다.
세계에는 과거에 잘못을 저지른 나라들이 적지 않지만 일본처럼 이렇게 유치하게 놀아대는 나라는 없다.
세계는 이번에 일본집권세력의 너절한 행위에서 자기의 잘못을 인정하기 싫어하는 일본특유의 고질적인 악습을 다시한번 보고있다.
일본은 언제 한번 성근하게 과거범죄를 인정해본적이 없다.모든것을 몇푼 안되는 돈으로 어물쩍해서 덮어버리려 하다가 사람들의 환멸만 자아냈다.어제는 저들의 죄악을 만천하에 고발하는 자료를 유네스코가 세계기록유산명단에 올린다고 하여 앙탈을 부리며 돈줄을 자르겠다고 치졸하게 놀아대던 일본이였다.그런 일본이 또다시 푼돈으로 국제사회를 우롱해보려 하고있다.
명백한 물질적증거들이 날이 감에 따라 적라라하게 드러나는 오늘에 와서까지 저들의 죄악을 부정하고 《평화와 정의의 종》같은것을 기증하는 식으로 범죄사를 덮어버리려는 일본반동들이야말로 돈이면 만사가 다 해결될것이라고 보는 추악한 속물들이다.
일본지배층은 나라를 군국화하고 전쟁국가로 만들기 위한 책동을 본격적으로 벌리고있다.군사대국화와 해외침략에 장애로 되는 법적, 제도적장치들을 거의다 제거해버렸다.지금은 무력보유와 교전권을 행사할수 없도록 규제한 헌법 9조를 개악하려 하고있다.올해 정초에 현 집권자는 현행헌법을 개악하려는 흉심을 수차례에 걸쳐 드러내놓았다.또한 《자위대》무력의 현대화를 위해 막대한 돈을 탕진하며 정계와 군부, 군수업체가 한덩어리가 되여 군사대국화에로 미친듯이 내달리고있다.전쟁국가의 지위를 되찾으려는 일본의 정체는 드러났으며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위협하는 화근으로 되고있다.
일본반동들은 오산하고있다.력사는 다른 나라들에 대한 침략과 정복에 나섰던자들의 말로가 어떠하였는가를 심각한 교훈으로 새겨주고있다.
과거 일본군국주의도 자기를 과신하며 침략과 전쟁을 일삼다가 종당에는 망하고말았다.유치하게 아무데서나 돈주머니를 휘둘러대는자들이 똑똑히 명심할것이 있다.일본의 산업발전의 기초는 지난날 우리 인민과 아시아나라 인민들의 피와 땀, 재부로 이루어졌다는것이다.부언하건대 조선인민에게 끼친 인적, 물질문화적 및 정신도덕적피해는 이루 말할수 없다.
일본이 국제무대에 나가 《평화와 정의》를 부르짖으면서 과거죄악과 오늘의 재침책동을 미화분식하려 하지만 세계를 절대로 얼려넘기지 못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