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일성-김정일주의청년동맹 중앙위원회 대변인성명 / 백두산청년대군은 500만핵폭탄이 되여 침략자,도발자들을 무자비하게 격멸소탕해버릴것이다

미제와 괴뢰역적패당이 《선제타격》나발까지 공공연히 불어대며 우리의 존엄과 사회주의제도를 어째보려고 피를 물고 날뛰고있다는 소식에 접한 우리 500만 청년전위들은 치솟는 분노를 안고 원쑤격멸의 피를 세차게 끓이고있다. 우리 공화국과의 대결에서 련속 참패만을 거듭해온 미제는 아직도 정신을 차리지 못하고 《최고의 압박과 개입》이니 뭐니 하면서 조선반도를 향하여 핵항공모함타격단들을 비롯한 핵전략자산들을 대량 들이밀며 군사적위협공갈의 도수를 더욱 높이고있다. 괴뢰호전광들도 썩은 울바자나 다름없는 주제에 《만반의 대비태세》와 《징벌적조치》를 줴쳐대며 남조선의 하늘과 땅,바다에서 날강도 미제와 함께 북침전쟁연습의 화약내를 풍기며 들까불고있다. 김일성-김정일주의청년동맹 중앙위원회는 미제와 괴뢰호전광들이 극도의 군사적대결광기를 부리며 정세를 일촉즉발의 극단에로 몰아가고있는 엄혹한 정세에 대처하여 상대가 누구인지도 모르고 분별없이 날뛰는 침략자,도발자들을 씨도 없이 죽탕쳐버리고 반미대결전,조국통일대전에서 최후승리를 안아오고야말 영웅적조선청년의 단호하고도 무자비한 섬멸의지를 엄숙히 선언한다. 우리의 운명이고 미래인 혁명의 수뇌부를 결사옹위하는것은 우리 청년전위들의 Continue reading 김일성-김정일주의청년동맹 중앙위원회 대변인성명 / 백두산청년대군은 500만핵폭탄이 되여 침략자,도발자들을 무자비하게 격멸소탕해버릴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