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외무성 미국연구소 공보실장 북남관계개선분위기와 조선반도정세완화에 찬물을 끼얹는 미국의 군사적도발책동을 규탄

(평양 1월 23일발 조선중앙통신)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미국연구소 공보실장은 최근 미국이 우리에 대한 군사적위협도수를 더욱 높이고있는것과 관련하여 23일 조선중앙통신사 기자가 제기한 질문에 대답하였다. 대답에 의하면 최근 북남사이에 제23차 겨울철올림픽경기대회참가와 관련한 여러차례의 회담들이 진행되고 이를 계기로 조선반도에 모처럼 긴장완화의 분위기가 마련되고있는것과는 배치되게 미국이 우리를 겨냥한 심상치 않은 군사적움직임을 보이고있다. 미국은 겨울철올림픽경기대회기간 우리의 있을수 있는 《도발》에 대응한다는 명목밑에 《칼빈손》호핵항공모함타격단을 조선반도주변수역으로 기동시킨데 이어 《스테니스》호핵항공모함타격단도 곧 출동시키려 하고있다. 한편 겨울철올림픽경기대회기간 《반테로》의 명목으로 특수작전부대를 남조선에 파견하려 하고있으며 2월경에는 《미니트맨-3》대륙간탄도미싸일시험발사를 단행할것이라고 발표하였다. 공보실장은 미국의 이러한 군사적도발책동은 조선의 주동적인 발기와 아량에 의하여 모처럼 마련된 북남관계개선분위기와 조선반도정세완화에 찬물을 끼얹는 행위로서 그 무엇으로써도 정당화될수 없다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강조하였다. 최근 미국의 련이은 군사적움직임은 우리를 자극하여 강경대응조치를 취하도록 유도함으로써 북남관계진전을 멈춰세우고 Continue reading 조선외무성 미국연구소 공보실장 북남관계개선분위기와 조선반도정세완화에 찬물을 끼얹는 미국의 군사적도발책동을 규탄

조선외무성 미국연구소 공보실장 공화국의 《생물무기개발》을 운운하는 미국의 목적을 폭로

(평양 12월 20일발 조선중앙통신)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미국연구소 공보실장이 20일 다음과 같은 담화를 발표하였다. 최근 미국의 일부 언론들과 전문가들이 우리가 《대량살륙무기개발야심》의 일환으로 《생물무기개발》에 박차를 가하고있다는 근거없는 여론을 내돌리고있다. 원래 침략야욕을 채우기 위해서라면 없는것도 만들어내고 검은것도 희다고 우겨대면서 허위를 진실로 둔갑시키는것이 미국의 상투적인 수법이다. 미국이라는 나라자체가 모략과 날조, 허위와 기만으로 가득찬 악의 제국이다. 있지도 않는 《대량살륙무기보유》와 《화학무기사용》을 꾸며내여 주권국가들을 군사적으로 침략하고 백주에 순항미싸일타격도 서슴지 않는 나라가 바로 미국이다. 1950년대 조선전쟁시기 세균무기를 사용하여 조선인민을 대량학살하고 지금도 국제적으로 사용이 금지된 무기들을 공공연히 사용하여 무고한 사람들이 고통받게 만든 범죄국가도 이른바 《인륜》과 《문명》을 떠들어대는 미국이다. 오늘도 우리 인민은 지난 조선전쟁시기에 감행된 미제야수들의 치떨리는 세균전만행에 대해 생생히 기억하고있다. 세계각지에 연구시설들을 차려놓고 뻐젓이 생물무기를 개발하면서 국가테로와 인종말살을 획책하고있는자들도 Continue reading 조선외무성 미국연구소 공보실장 공화국의 《생물무기개발》을 운운하는 미국의 목적을 폭로

조선외무성 미국연구소 대변인담화 / 유엔안보리사회는 《이중기준리사회》,《미국안보리사회》라고 비난

미국이 핵전략자산들을 대대적으로 동원한 사상 최대규모의 합동군사연습과 군사적도발책동으로 조선반도정세를 최악의 위험계선으로 몰아가는 속에 지난 4월 26일에 이어 5월 3일 또다시 대륙간탄도미싸일시험을 감행하였다. 한주일남짓한 기간에 두차례나 벌어진 대륙간탄도미싸일시험발사에 대하여 미국이 1년전에 계획된것으로서 우리의 핵 및 장거리탄도미싸일발사와는 련관이 없다고 떠들어대지만 세계의 많은 여론들은 미국의 련이은 대륙간탄도미싸일시험발사가 가뜩이나 첨예한 조선반도정세를 더욱 험악한 지경에로 몰아갈수 있다는데 대하여 우려를 표시하고있다. 미싸일발사라는 동일한 행동을 두고 미국은 해도 되고 조선은 하면 안되며 미국이 하면 평화와 안전에 대한 《기여》로 되고 조선이 하면 《도발》로서 긴장을 격화시킨다는 미국의 궤변은 이중기준의 극치이다. 우리의 땅과 수역에서 진행된 탄도로케트시험발사에 대해서는 《규탄》이요,《제재》요 고아대면서도 대양을 가로질러 무려 6 000여km나 비행한 미국의 대륙간탄도미싸일에 대하여서는 함구무언하고있는것이 바로 유엔안보리사회이다. 미국의 강권과 전횡에 눌리워 그들의 대륙간탄도미싸일발사는 못본체하고 묵인하면서 우리의 Continue reading 조선외무성 미국연구소 대변인담화 / 유엔안보리사회는 《이중기준리사회》,《미국안보리사회》라고 비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