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민주법률가협회 대변인담화 / 정의와 진리에 칼질하는 파쑈적폭거는 스스로 제무덤을 파는 망동이라는것을 똑똑히 알아야 한다

지금 남조선에서는 《민주개혁》을 표방하는 《정권》이 들어섰다고 하지만 여전히 대결시대의 악법이 활개치며 민주와 진리를 교살하는 살풍경이 펼쳐지고있다. 얼마전 남조선사법당국이 서울고등법원에서 항소심결심공판놀음을 벌려놓고 인터네트에 백두산절세위인들을 찬양하는 글을 싣고 련북통일을 주장한 한 주민을 악명높은 《보안법》위반에 걸어 징역 5년을 구형한것이 그 대표적실례이다. 이에 앞서 지난 13일에도 박근혜《정권》 때 우리와 련결되였다는 간첩혐의로 구속기소한 한 목사에 대한 재판놀음을 벌려놓고 온갖 날조된 죄목들을 들씌워 징역 3년을 선고하는 악행을 저질렀다. 남조선당국의 이러한 파쑈적폭거는 정의와 량심을 귀중히 여기고 새 정치,새 생활을 갈망하는 민심에 대한 용납 못할 도전이며 민족적화해와 단합,련북통일을 지향하는 대세의 흐름을 막아보려는 시대착오적망동이다. 이번에 남조선당국이 악형을 들씌운 사람들로 말하면 도탄속에 신음하던 우리 민족을 구원해주시고 선군정치로 민족의 존엄을 높이 떨치신 절세위인들에 대한 흠모심을 안고 민주주의와 통일을 위해 투쟁해온 애국적주민들이다. Continue reading 조선민주법률가협회 대변인담화 / 정의와 진리에 칼질하는 파쑈적폭거는 스스로 제무덤을 파는 망동이라는것을 똑똑히 알아야 한다